반응형

로스트아크 소서리스 육성 일기 1일 차 정말 출시한 날은 지옥이 었어요..... 출시 두 시간 만에 점검을 들어가서 5시간을 점 건하 다니.... 기다리다가 죽는 줄 알았어요. 많은 사람들이 8월 11일 소서 출시일에 연차를 내거나 휴가를 내고 하는데 출시 한날에 이런 일이 발생하고 거기에 저녁엔 대기열.... 완전 헬!! 대기자가 10000명 이상이라서 한번 대기열 걸리면 몇 시간을 접속창만 봐야 하는 상황이 벌어진다 하니 정말 조심해야겠다는 생각이 들었어요. 그래도 한 달이나 기다리고 있었던 저에겐 그래도 너무 좋았어요ㅎㅎㅎ

선택창

소서리스 육성 일기 1일 차

저는 스토리 익스프래스라 빠르게 키우기 위해서 접속하자마자 체험은 건너뛰고 바로 프롤로그도 건너뛰고 시작했어요. 정말 신규 직업이라 그런지 던전을 돌 때 시원하게 몹들을 잡는 게 타직업들 저리 가라였어요. 그리고 스킬 이펙트!! 정말 멋져서 나중에 소서 여러 명이랑 레이드 가면 '컴퓨터 터지지 않을까'라는 생각도 했어요ㅎㅎ

한달만에 베아트리스랑 만남
메인 딜스킬중하나인 천벌

스킬들 하나하나가 이펙트가 화려하고 이뻐서 그냥 이거 하나만으로도 키울 맛 난다 생각할 정도였어요. 그렇게 열심히 달리니 예전에 키웠던 타직업들이 혼자서 돌지 못하는 하드 던전도 손쉽게 클리어 쭉쭉 밀다 보니 어느새 시간이 6시간을 플레이했더군요. 거의 마약 수준..... 큰일....

요번에 나온 아바타 지팡이가 이쁨

거기다가 캐릭터도 이쁨... 헤헷~ 요번에 준 공짜 지팡이도 이뻐서 그런지 계속 확대하게 되어 군요.(변태 아니에요~)

스토리만 그냥 쭉 밀면 했으면 더 렙도 올리고 다른 대륙까지 갔을 거 같은데 그래도 신규 직업이니 수련장 가서 여러 가지 스킬들도 써보고 나름 연구도 하다 보니 스토리를 얼마 못 밀었어요. 6시간을 했는데 루테란을 못벗어났으깐요. 다음날은 좀 더 스토리에 집중해야겠어요. 빨리 스토리 밀어야 로스트 아크에 가장 재미있는 가이드 토벌과 레이드를 할 수 있으니깐요. 그래서 더 하고 싶었은 마음은 굴뚝같았지만 저는 잠에 약해서 12시가 되기 전에 잠이 솔솔 와서 포기했어요. 다음날 운동도 가야 하고.... ㅠㅠ 원래는 밤새면서 하려 했는데.... 역시 나이를 먹으니 잠을 못 이기겠어요. 옛날엔 3일 밤샘을 어떻게 했지.... 소서리스 1일 차는 기쁘면서 슬픈 날이었어요. 5시간 점검 지금 생각해도 끔찍했어요.

 

로스트 아크 소서리스 육성 일기 1일 차 끝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